DRUNKEN KEVIN

눈 깜빡...

2009. 11. 21. 00:10

잡담
반응형


눈 깜빡하는 사이에, 11월 중순이다.

어느새 학기도 종국을 향해 가고 있다.


공부하고 있다. 숨쉬고 있다.

추워지고 있다. 옷이 두꺼워진다.

스킨이 맘에 들지 않는다.

변덕이 심해진다.


반응형

'잡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흑과 백  (0) 2009.11.29
열심히 살고자 하는 열망과 쉼을 갈망하는 욕망  (0) 2009.11.22
눈 깜빡...  (0) 2009.11.21
추석  (2) 2009.10.04
지금 당신의 삶은 만족스럽습니까?  (0) 2009.09.25
우간다  (0) 2009.08.3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