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RUNKEN KEVIN

여긴 멕시코인가, 혹쉬? 연남 《베무쵸칸티나》

2020. 7. 8. 23:34

식객
반응형



마치,

멕시코에 온 것은 아닐까?


착각하게 만드는 멕시칸 식당을 찾았다.




가게 내부 분위기도 마치 멕시코 같았고,

마침 매장에 있던 손님들도 현지인 같았다.


이런 시기에 외국 여행 온 기분이다!


매장 테이블은 많지 않다.

4개 정도이므로, 감안하고 방문하자.



왼쪽부터

멕시코식 라임 음료, 아구아 데 리몬

테카테 맥주

네그라 모델로 흑맥주


아구아 데 리몬이 아주 맛났다.



베무쵸칸티나에선

멕시코 가정식을 판다.



멕시코 가정식

엔프리홀라다스

Enfrijoladas


옥수수 또띠아와 닭고기, 콩 살사 소스



오밤중에 먹어도,

맛있다.



엔프리홀라다스와 비슷하지만,

그린 토마토 살사 소스가 들어간


엔칠라다스 베르데스

Enchiladas verdes



그리고, 애정하는 퀘사디아

치즈 퀘사디아로 시켜보았다.



연남동에서

멕시칸 가정식을 즐겨보고 싶다면,

베무쵸칸티나에 꼭 방문해보자.


반응형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서울 마포구 연남동 227-8 | 베무쵸칸티나
도움말 Daum 지도